• 1
고객게시판
고객센터 > 고객게시판
미샤 크로이체프로서 부분적으로 강림했던 대천사 신의 힘이 들으면 덧글 0 | 조회 1,105 | 2020-03-19 22:14:59
서동연  
미샤 크로이체프로서 부분적으로 강림했던 대천사 신의 힘이 들으면 당장 덤벼들 것 같은 생각이지만, 혼란의 한가운데에 있는 칸자키에게는 자각이 없다.죽을 거라고 생각했다.몽롱해진 루치아의 시야에서 뭔가가 번쩍 빛났다.그래도 자신의 몸을 질질 끌고, 제대로 서지도 못하면서.우왓! 고양이까지 날 우습게 봤어!! 그런데 이게 뭐야?!들켰나.? 뭐야, 여러 명이서?문의 자물쇠뿐만 아니라 다른 구지 한?꺼번에 파괴했다고 할까.그래요? 수고했어요.타테미야는 소금이 들어 있는 나무그릇을 빈 공간의 한가운데에 탁 놓는다.배의 광원 자체는 그렇게 강하지는 않다.한 변이 20미터에 가까운, 완벽한 정사각형의 방으로 보인다. 하지만 자세히 보면 사방의 벽은 아주 살짝 안쪽으로 기울어 있었다. 정육면체가 아니라 사각뿔의 방이다. 흐릿하게 하얀 전구색으로 빛나는 벽을 더듬듯이 시선을 들면 멀리 머리 위에 그 정점이 있다는 걸 알 수 있다.네. 키오자는 베네치아의 라이벌 같은 해양도시국가였는데, 몇 차례 싸움을 벌이다가 제압당했습니다. 실제로 베네치아처럼 소금이나 외래품의 교역으로 힘을 기르는 해양국가는 당시의 이탈리아 반도에 많이 있었지만 전쟁, 정치, 재해, 그 외 여러 가지 요인에 의해 수가 줄어갔고 남은 것이 베네치아입니다.아녜제 샹크티스가 쓰러뜨려야 할 대상인가, 지켜야 할 대상인가 하는 점 뿐이다.올소라가 반론하기 전에 돌풍이 불어닥쳤다.토우마!물러설 수 없었던 것이 아니라 한 발짝 더 내디딘다. 이를 악무록, 가장 가까운 곳에 있던 수녀의 가슴을 떠밀었다. 꼼짝도 하지 못하고 멍하니 있던 그녀가 뒤로 튕겨나가 갑판 위로 쓰러진다.시스터 아녜제!! 무슨 짓이냐고 물었네!!자, 구하러 왔습니다.역사적으로 829년에 상인이 12사도 중 한 명인 성 마르코의 유해를 베네치아 섬 안으로 가지고 들어감으로써 그 영면을 지키기 위해 독립한다는 자세를 보였어. 이건 같은 12사도인 성 베드로의 영면을 지키기 위해라고 주장하는 바티칸과 대등하게 보아주기를 원했던 건지도 모르지.누군가가 수도
악.한편 비아지오는 그녀의 전율에 대해 기가 막힌다는 듯이 말을 이었다.왠지 불온하고 야하게도 들리는 말을 하며 미소 짓는 올소라. 복장도 그렇고 언동도 그렇고. 역시 자각이 없는 것이 더욱 이것저것을 강조하게 되는 수녀님이다.묘한 점은 그것만이 아니다. 희끄무레한 전구 카지노사이트 색으로 빛나는 사각뿔의 방은 모두 정삼각형의 얼음 패널로 짜여 있었다. 실제로는 바닥이 정사각형인 사각뿔을 정삼각형만으로 만들 수는 없을 것이고, 어딘가에 그 이외의 타협점이 되는 패널이 있을 것이다.한편 안젤레네 쪽은 작은 자루에 금화며 은화를 채워넣고 있었다. 그녀는 그 둔기를 자유자재로 날려 보내 그 타격력을 무리고 싸웠던 것 같다.있는 힘껏이라니.이걸 훑어보고 사인을 해.그러니까.아녜제는 어금니를 꽉 악물었다.그 자식, 날 두고?!비아지오는 탄막 너머에서 조용히 웃었다.주문의 내용으로 추측하건대, 지금 비아지오가 사용한 것은 하느님의 아들이 십자가에 처형되었을 때의 전승을 바탕으로 한 마술이다. 그러나 하느님의 아들이 손발에 못이 박혀 죽은 것에 비해 아녜제 일행에게 그런 상처는 없다.뭐, 아드리아 해의 여왕이나 시간의 로자리오. 양쪽 다 전부 부숴 버리면 문제없겠지. 갈아치울 수 없다면 우선 이 방부터 처리해버리자고.그녀의 목소리에 루치아도 고개를 끄덕인다.홀딱ㅡ.청결한 방이었다. 의무실 같은 것인지도 모른다. 그러나 침대도 얼음으로 만들어져 있어서 얼마나 제 기능을 할지는 알 수 없다.일일이 재확인을 하고 있다는 걸 알면 인덱스가 물어뜯을 것 같지만 카미조는 성의 없는 감상을 품으며 방 청소와 정리로 돌아갔다. 짐이 가득 찬 골판지 상자를 테이프로 봉하거나, 그 상자를 방에서 현관 쪽으로 옮긴다. 가까운 바닥에 비싸보이는 커다란 그림 접시가 놓여 있었기 때문에 완충재를 대신할 신문으로 싸서 상자 안에넣으려고 했다.당신은.!!그 말을 듣자 카미조는 얼음 바닥에 앉은 채 흠칫했다. 구체적인 방법을 말한 것은 아니지만 반대로 그 편이 불길한 상상력을 자극한다.그에 비해 로마 정교 측은 수녀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